검색 입력폼

광산구 소재 군공항 이전 ‘탄력’...‘국무총리실 주관 범정부협의체’ 출범

광산구 소재 군공항 이전 ‘탄력’...‘국무총리실 주관 범정부협의체’ 출범
광주시·전남도, 정세균 국무총리 발표 환영 의사 밝혀
;포괄적이고 종합적인 지원대책’마련하도록 함께 노력
  • 입력 : 2021. 03.31(수) 17:58
  • 광산저널
[광산저널] 광주광역시와 전라남도는 31일 정세균 국무총리가 발표한 광주 군공항 문제 해결을 위한 ‘국무총리실 주관 범정부협의체’ 출범에 대해 환영 의사를 밝혔다.

군공항 이전 문제는 국가 안보와 직결된 국가적 현안이지만, 중앙 정부가 아닌 ‘지자체 주도’의 기부 대 양여 방식 한계로 인해 원활하게 추진하지 못하고 있었다.
양 시도는 막대한 재원과 지원을 필요로 하는 군공항 이전 사업에 정부의 주도적인 역할이 필요하다는 점에 공감하고 군공항 문제 해결에 중앙 정부가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을 지속해서 건의해 왔다.

31일 정세균 국무총리가 ‘국무총리실 주관 범정부 협의체’를 출범시키겠다고 발표했고, 양 시도는 ‘범정부 협의체’에 참여하여 이전지역 주민들이 받아들일 수 있는 ‘포괄적이고 종합적인 지원대책’이 마련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광역철도망 구축과 관련해서도 광주·전남은 광주~나주(상무역~혁신도시~나주역) 노선과, 광주~화순(소태역~전남대화순병원) 노선이 국가계획에 반영되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아울러 광주시는 전남도와 경남도 10개 시군이 함께하는 COP28(제28차 UN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남해안·남중권 공동개최를 적극 지지했고, 이번 회의가 확정되면 지구촌 기후변화 대응을 선도하는 글로벌 국가로서 위상과 역할을 높이고 영호남 화합은 물론 국가 균형발전의 대의를 실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하였다.
앞으로도 양 시도는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광주·전남의 공동 번영과 미래 발전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광산저널 webmaster@gsj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