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뉴스 구정소식 시정소식 동네 이모저모 의회소식 기획특집 종합 교육 다문화 기사제보
확대축소

중·고 신입생 반배치 고사 대대적 손질

시 교육청, 내년부터 폐지 또는 대폭 개선 추진
TF팀 구성, 교장단 협의회와 함께 토론회 준비도
2015. 09.02(수) 11:23
광주시교육청이 부작용 논란이 끊이질 않았던 중·고등학교 신입생 반배치 고사를 대대적으로 손질키로 했다.
시 교육청은 지난달 30일 "반배치 고사가 선행학습을 유발하고 사교육비를 가중시키는 것은 물론 일부에서 공교육 파행까지 불러오고 있어 이를 개선하기 위한 테스크포스(TF)팀을 꾸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 교육청은 이르면 내년부터 반배치 고사를 아예 폐지하거나 대폭 개선하는 것을 목표로 TF팀 구성에 이어 다음 달 말까지 교장단 협의회와 함께 토론회도 가질 예정이다.
반배치 고사는 중1, 고1 신입생들의 반 배치에 앞서 시험을 통해 학력 수준을 가늠한 뒤 상위에서 하위까지 골고루 배정하기 위해 실시하는 것으로 중학교는 교감협의회, 고등학교는 시 교육청 주관으로 실시중이다.
그러나 일선 학교는 물론 사교육 시장에서 반배치 대비반이 운영되는가 하면 일부에서는 성적 우수자에게 상품권까지 주는 사례가 빈발하면서 선행학습과 공교육 파행을 부추기고 있다는 지적이 끊이질 않고 있다.
시 교육청 관계자는 "같은 사학법인의 경우 성적 우수자들을 상급 학교에서 대거 끌어간 뒤 명문학교로 내세우는 등 학교 홍보용으로 악용되는 사례도 종종 있다"며 "성적으로 학급을 배치하는 것은 옳지 않다는 기본적 판단에서 개선에 나서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도에서 2년 전 반배치 고사를 폐지하는 등 일부 지역에서 성적에 따른 반배치보다 인·적성 검사나 주민번호 순서에 따라 배치하고도 성적 쏠림 현상이 뚜렷하게 발생하지 않고 있는 점도 자극제가 됐다.
시 교육청 고위 관계자는 "반배치 고사가 일부 긍정적 효과도 있지만 부작용과 민원이 끊이질 않고 있어 장단점을 면밀히 따져볼 계획"이라며 "하지만 현재로선 폐지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말할 수 있다"고 밝혔다.


광주경찰 ‘밝고 안전한 도시 만들기’ 적…
광산경찰서, 안동안전지킴이 직무교육
일본 이기는 신(新) 경제삼국지 특강 ‘…
‘아빠들의 그림책 만들기’ 프로그램 운영…
‘원동 할머니가 들려주는 옛날이야기’
북한이탈주민에게 매월 2회 음식 제공하겠…
신가도서관 ‘일상을 디자인하다’ 참가자 …
광복절 기념, 일본 경제보복 규탄 퍼포먼…
이용빈, 국가균형발전위 자문위원 위촉
아동안전지킴이집 운영 공로자 감사장 수여…
탐방 / 광주인력개발원
고용노동부 지정 우수훈련기관 ‘광…
광산구 소촌동에 위치한 대한상공회의소 광주인력개발원은 고용노동부 지정 우수훈련기…
■ 탐방=광산구트레킹협회
트레킹 남녀노소 누구나 무리 없는…
트레킹이라는 운동에 대해 아직도 생소하다고 하는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다. 이엡
인터뷰 / 민주당 광산갑 지역위원장
정치인 이용빈, 호남영입인사 1호…
Q 현재 더불어민주당 광산 갑 지역위원장을 맡고 있는데 이용빈이 꿈꾸는 정치는 …
인터뷰 / 이용빈 가정의학과 원장
의사 이용빈, 사회적 약자 친구요…
일각에서는 이용빈 가정의학과 원장을 주민들의 건강만을 챙기는 단순한 의사가 …
Copyright ⓒ 2006-. 광산저널. All right reserved. Contact gsjn@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

광주광역시 광산구 월곡중앙로 1, 2층(월곡동) 제보 및 문의 : 062)953-2100 FAX : 062)953-2816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제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