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향후 감염병 더 적극적이고 능동적 준비해야

독자투고 광산경찰서 경비작전계 이승진 경사
향후 감염병 더 적극적이고 능동적 준비해야
  • 입력 : 2022. 05.05(목) 14:20
  • 광산저널
[광산저널] 최근 정부에서는 5.2.부터 실외 마스크 의무 착용을 해제하되 야외에서 감염예방을 위해서 자율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할 것을 권고했다. 우리 모두 코로나19 이전의 일상으로 돌아가고 싶은 기대가 크지만 한편으로는 완벽하게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을지, 또 확진자가 급증하여 사회적 거리두기가 다시 시작되는 것이 아닌지 우려를 하고 있다.

국내에서 최초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이후 경찰은 재난대책본부를 운영하며 방역당국에 경력을 지원, 자가격리자 무단이탈시 수사력을 투입하는 등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하여 많은 노력을 해왔다. 코로나19 종식 이후 지금과 같은 감염병이 발생하였을 때 지금보다 더 적극적이고 능동적으로 준비해야 할 것은 무엇이 있겠는가?

경찰은 재난 발생시 긴급구조지원기관으로 기능과 역할을 효율적으로 수행할 방법을 강구해야 한다. 앞으로도 사회 혼란을 야기하는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은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번 코로나19 상황을 겪으며 알 수 있듯이 감염병은 언제 어디서 어떻게 발생할지 사전에 예측이 불가하기 때문에 감염병 발생 시 대응을 우선순위로 선정하여야 할 뿐만 아니라 감염병 발생 초기 경찰력을 집중하고 대응할 수 있는 전문성을 강화하여야 한다.

그동안 09년 신종플루, 15년 메르스, 20년 코로나19 감염병 재난 상황을 겪으며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완벽한 대응체계 구축과 앞으로 발생할 수 있는 감염병에 더욱 적극적으로 대응하여야 한다. 마지막으로 재난대응 관계기관과 유기적인 협력체계의 구축, 정기적이고 체계적인 재난대비 훈련을 통해 감염병 발생 초기 실질적인 대응을 할 수 있도록 하여야 한다.

우리나라는 지금과 같은 일상회복 과정을 통해 코로나19 이전의 상황으로 돌아가기 위해 노력하겠지만, 우리 경찰은 앞으로 다가올 감염병 재난에 대비하려면 더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여야 할 것이다.
광산저널 webmaster@gsj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