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광주경찰, 외국인 밀집지역 방역실태 현장확인

광주경찰, 외국인 밀집지역 방역실태 현장확인
코로나19 확산방지…출입국사무소 등과 합동 홍보 나서
  • 입력 : 2021. 08.05(목) 15:33
  • 광산저널
[광산저널] 광주경찰청(청장 김준철) 공공안녕정보외사과는 지난 4일 저녁 광산구 월곡동 외국인 밀집지역 일원에서 광주출입국・외국인사무소, 광산경찰서 외국인자율방범대 등 20명이 참여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외국인 다중이용업소 방역실태 합동 현장확인 및 홍보활동을 전개했다.

광산구에는 광주 전체 등록외국인의 약 56%가 거주하고 있으며, 특히 월곡동 일원은 고려인마을을 중심으로 유흥시설, 음식점, 마트 등 외국인들이 많이 이용하는 업소가 밀집되어있는 지역이다.

이번 현장확인 및 홍보 활동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되지 않고 있는 상황에서 관내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마스크 착용과 출입자명부 작성 등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방역지침을 홍보하고, 일상생활 속 방역 취약요소 및 개선방안을 찾아내기 위해 실시했다.

5일 광주경찰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방자치단체・출입국사무소 등 관계 기관과 협조해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재난・재해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지역 안전 예방 활동에도 최선을 다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광산저널 webmaster@gsj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