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광산구, ‘착한가격업소’ 확대 운영

광산구, ‘착한가격업소’ 확대 운영
기존 32개소에서 올해 50개소…상하수도 요금 등 지원
  • 입력 : 2023. 06.02(금) 21:13
  • 광산저널
[광산저널] 광주 광산구(구청장 박병규)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물가 안정을 위해 올해 ‘착한가격업소’를 50개소로 확대했다고 밝혔다.

착한가격업소는 광산구 관내 외식업체, 목욕업, 이‧미용업, 세탁업, 서비스 등을 대상으로 가게별 주요 품목 가격이 지역 평균 이하이며 서비스‧위생 등 기준을 충족하면 지정한다. 광산구는 지난해 착한가격업소 32개소를 지정했다.

고물가 상황이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올해는 신규 국비 등 지원 예산을 늘려 착한가격업소를 대폭 확대키로 했다. 이에 지난달 말 기존 지정 업소 및 신규 신청 업소를 대상으로 심사를 벌여 총 50개소를 지정했다.

선정된 착한가격업소에 대해서는 상하수도 요금 지원, 종량제 봉투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올해 착한가격업소 지정 현황은 광산구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광산구 관계자는 “착한가격업소 지정이 어려운 경제 상황에서도 가격 부담을 낮추기 위한 자영업자들의 노력을 알리고, 지역상권에도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산저널 webmaster@gsj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