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광주여대 오예진 선수, 아시아컵 3차 양궁대회 3관왕 달성

광주여대 오예진 선수, 아시아컵 3차 양궁대회 3관왕 달성
  • 입력 : 2024. 06.10(월) 16:55
  • 광산저널
[광산저널] 광주여자대학교(총장 이선재) 오예진 선수가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4년 아시아컵 3차 양궁대회에서 개인전ㆍ혼성전ㆍ단체전 우승을 차지해 대회 3관왕을 달성하였다.

오예진 선수는 대회 초반 혼성전 우승에 이어 일본을 상대로 여자 단체전 우승 후 대회 마지막인 지난 8일 진행된 개인전에서 대학 선배이자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최미선 선수를 상대로 승리하였다. 지난 3일부터 8일까지 진행된 아시아컵 3차 양궁대회는 18개국, 총 158명의 선수가 출전하였으며 우리나라에서는 국가대표 4위~7위의 선수를 이번 대회에 참가시켰다. 광주여대 양궁부는 그동안 기보배, 최미선, 안산 선수 등 다수의 국가대표를 배출하였으며, 국내외 대회는 물론 올림픽에서 금메달 7개를 획득하여 세계 최강 여자 양궁부로서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광주여대 오예진 선수는 “좋은 결과를 거둬 기쁘고 이후에도 다른 국내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광산저널 gsjn@daum.net